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963 작성일 2018-07-16 10:22:02
백영모 선교사 필리핀 교도소로 이감

백 선교사 육성 기도요청 첨부

 

 


▲재판을 받기위해 교소도로 이감되는 백영모 선교사(사진 가운데)를 면회하기 위해 백선교사석방대책위원장 이형로 목사(사진 왼쪽)와 대책위원 김영우 목사(사진 오른쪽) 등 4명이  필리핀 현지로 찾아가 그를 만났다. 백 선교사는 현지 상황을 전하며 고국의 성결인들에게 간절히 기도를 요청했다.

 

https://www.facebook.com/windvoic/videos/2088314427876927/

 

필리핀에 억울하게 갇힌 백영모 선교사의 석방 청원이 필리핀 법원에서 기각처리 되었다.

백 선교사는 지난 7월 11일 경찰서 유치장에 나와서 교도소로 이감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감되기 직전에 백선교사석방대책위에서 면회를 했는데, 백 선교사가 한국교회를 향해 이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기도를 요청했다.

백 선교사는  "제가 어려운 일을 당하면서 교회 모든 교인들이 기도해주시고, 관심가져 주신다는 말씀듣고 힘을 낸다"며 "개인적으로 잘못한 일이 없음에도 감옥에 있는데 하나님이 제 기도에 응답해주실 줄 믿는다"고 말했다.

또 그는 "성도님들이 일이 해결될 때까지 끝까지 기대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 그래서 자유로운 몸이 되었을 때 가서 제가 여기에 있을 때 이야기도 간증하고 하나님이 어떻게 역사하셨는지 나눌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울먹이며 재차 기도를 부탁했다.

앞으로 백 선교사는 이제 정식 재판을 받아야 한다. 대책위는 필리핀의 유명 로펌을 통해 백 선교사의 석방에 최선을 다한는 입장이다. 우선, 재판에 앞서 재심 청구를 제기한 상태입니다.

재심의 결과는 한 달이상 걸릴 것으로 예상되며 우리 성도들의 더 큰 기도와 성원이 필요한 상황이다. 

 

한국성결신문(http://www.kehcnews.co.kr)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189 총회장 성명   관리자 18.06.15
188 가나안 성도 이탈 20대가 가장 심해   관리자 18.11.27
187 드라마바이블 성경읽기 운동 펼친다   관리자 18.11.27
186 선거운동원 부활·선거운동기간 확대 추진   관리자 18.11.27
185 작은교회 목회코칭 위한 제1차 목회코치 워크숍   관리자 18.11.27
184 세성연, 2018 여교역자·사모 분과대회   관리자 18.11.07
183 “신천지 출입금지 포스터 문제없다”   관리자 18.11.07
182 부활절연합예배 준비위원장   관리자 18.11.07
181 성결교회 목회 페스티벌 개막   관리자 18.10.18
180 제2차 차세대 지도자 100인 토론회   관리자 18.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