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376 작성일 2018-07-16 10:22:02
백영모 선교사 필리핀 교도소로 이감

백 선교사 육성 기도요청 첨부

 

 


▲재판을 받기위해 교소도로 이감되는 백영모 선교사(사진 가운데)를 면회하기 위해 백선교사석방대책위원장 이형로 목사(사진 왼쪽)와 대책위원 김영우 목사(사진 오른쪽) 등 4명이  필리핀 현지로 찾아가 그를 만났다. 백 선교사는 현지 상황을 전하며 고국의 성결인들에게 간절히 기도를 요청했다.

 

https://www.facebook.com/windvoic/videos/2088314427876927/

 

필리핀에 억울하게 갇힌 백영모 선교사의 석방 청원이 필리핀 법원에서 기각처리 되었다.

백 선교사는 지난 7월 11일 경찰서 유치장에 나와서 교도소로 이감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감되기 직전에 백선교사석방대책위에서 면회를 했는데, 백 선교사가 한국교회를 향해 이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기도를 요청했다.

백 선교사는  "제가 어려운 일을 당하면서 교회 모든 교인들이 기도해주시고, 관심가져 주신다는 말씀듣고 힘을 낸다"며 "개인적으로 잘못한 일이 없음에도 감옥에 있는데 하나님이 제 기도에 응답해주실 줄 믿는다"고 말했다.

또 그는 "성도님들이 일이 해결될 때까지 끝까지 기대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 그래서 자유로운 몸이 되었을 때 가서 제가 여기에 있을 때 이야기도 간증하고 하나님이 어떻게 역사하셨는지 나눌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울먹이며 재차 기도를 부탁했다.

앞으로 백 선교사는 이제 정식 재판을 받아야 한다. 대책위는 필리핀의 유명 로펌을 통해 백 선교사의 석방에 최선을 다한는 입장이다. 우선, 재판에 앞서 재심 청구를 제기한 상태입니다.

재심의 결과는 한 달이상 걸릴 것으로 예상되며 우리 성도들의 더 큰 기도와 성원이 필요한 상황이다. 

 

한국성결신문(http://www.kehcnews.co.kr)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178 총회장 성명   관리자 18.06.15
177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현장 ‘참혹’   관리자 18.10.16
176 2018 선교사 안수식 … 7가정 7개국으로 파송   관리자 18.10.11
175 “실명언급 시 유권해석 할 수 없어”   관리자 18.10.11
174 문준경 전도사 68주기 추모예배   관리자 18.10.11
173 필리핀에 억울하게 갇힌 백영모 선교사 석방   관리자 18.10.04
172 ‘작은교회 목회코칭’ 대장정 시작   관리자 18.10.04
171 9개 교회 태풍 피해 … 지원 대책 모색   관리자 18.10.04
170 ‘목회 페스티벌’ 설명회 열린다   관리자 18.09.03
169 호남·제주지역 교회 태풍 피해   관리자 18.0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