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436 작성일 2019-02-07 14:34:55
성결어린이 미국 비전 트립

‘세계의 리더’로, 미래 향한 부푼 꿈 키워
신앙을 바탕으로 한 미국 문화 탐방

 

 

교단의 다음세대들에게 꿈과 비전을 심어주기 위한 다음세대 세계화운동 ‘미국 신앙·문화탐방’이 지난 1월 21~30일 미국의 주요 도시와 교회, 명소에서 진행됐다. 

총회(총회장 윤성원 목사)와 교회학교전국연합회(회장 김용태 장로)가 공동 주최한 이번 미국 신앙·문화탐방에는 전국의 교회학교 어린이 20여 명이 참여했으며 총회장 윤성원 목사, 교회학교전국연합회 회장 김용태 장로와 총무 김진성 장로 등이 함께했다.

윤성원 총회장은 제112년차 총회 정책인 다음세대 부흥운동의 일환으로 이번 미국 신앙·문화탐방 행사를 준비했고 교회학교전련과 협력으로 추진하게 됐다. 

이번 미국 신앙·문화탐방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지난해 교회학교전련이 주최한 하계대회 그리기, 글짓기, 성경암송 수상자들이다. 이들의 미국 탐방 및 체류 비용 일체는 총회와 교회학교전련, 지교회, 개인 등의 후원으로 마련하고 각 평신도기관, 교회학교후원회도 십시일반으로 후원했다. 

이번 탐방을 통해 미국의 선진문화를 경험하고 광활한 대자연을 바라보며 하나님의 위대하심과 창조의 능력을 체험했다.

첫날 인천공항을 출발해 11시간을 비행하여 미국 LA공항에 도착한 참가자들은 첫 일정으로 선진 교육 시스템을 자랑하는 UCLA대학 캠퍼스를 방문했다. 대학의 웅장한 건물과 캠퍼스의 규모, 역사, 문화를 직접 경험한 캠퍼스 투어는 다음세대들에게 글로벌 리더에 대한 꿈을 심어주기에 충분했다.

박예찬 군(조치원교회, 5학년)은 “나도 열심히 기도하며 공부하여 UCLA같은 대학에 진학하는 자랑스러운 그리스도인이 되고 싶다. 더 많이 기도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참가자들은 또 캘리포니아과학센터에서 학습체험을 하며 미국 도착 후 첫날 일정을 마무리했다.

2일차에는 꿈의 동산 디즈니랜드를 방문해 신나는 하루를 보냈다. 면적이 약 30헥타르에 이르는 엄청난 규모의 테마파크인 디즈니랜드에서의 하루는 다음세대들에게 문화적 충격을 선사했다. 이어서 참가자들은 USS 미드웨이호를 견학하고 라스베가스로 이동해 올드타운 LG 전구쇼, 베네시안호텔 등 라스베가스의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했다.

5일차에는 창세의 신비를 간직한 그랜드캐년 국립공원을 방문했다. 다음세대들은 광활하고 웅장한 그랜드캐니언이 눈앞에 펼쳐지자 하나님의 위대한 창조역사에 잠시 입을 다물지 못했다. 노아의 대홍수를 증거하는 그랜드캐니언의 장엄한 협곡은 다음세대들에게 하나님에 대한 경외심을 불러일으켰다.

참가자들은 또 LA 한빛교회에서 주일영어예배를 드린 후 캘리코 은광촌, 맨즈차이니즈극장, 스타의 거리, 헐리우드, 그린피스, 올배라거리, 미성대 등을 탐방했다.

8일차에는 미국 영화산업의 메카인 유니버셜 스튜디오를 방문해 영화에 나오는 세트장도 구경하고 유명 영화와 애니메이션을 3D, 4D로 체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모든 일정을 마무리한 참가자들은 다시 LA공항으로 이동해 꿈만 같던 미국 탐방의 시간을 다시 떠올리며 인천행 비행기에 올랐다.

정하은 양(인천성화교회, 6학년)은 “말로만 들었던 미국을 직접 눈으로 보니 크고 자유로운 나라임을 느꼈고 처음부터 기도하면서 신앙으로 세워진 국가이기 때문에 세계적인 강대국이 된 것 같다”며 “저도 큰 하나님의 나라에서 세계를 향한 꿈을 펼쳐보고 싶다”고 소감을 표했다.

총회장 윤성원 목사는 “교단의 다음세대들이 우리의 미래이기에 이들을 세계의 리더로 키우고자 이번 미국 문화·신앙탐방을 준비하게 됐다”며   “교단의 다음세대 부흥을 위해 더 좋은 프로그램들을 마련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교회학교전련 회장 김용태 장로도 “10일간의 모든 일정을 은혜 중에 마칠 수 있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윤성원 총회장님, 미주총회총무 이홍근 목사님, 미성대 류종길 총장님, 한빚교회 차광일 담임목사님과 기도와 후원으로 섬겨주신 모든 분들에게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국성결신문 http://www.kehc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087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205 총회장 성명   관리자 18.06.15
204 성결어린이 미국 비전 트립   관리자 19.02.07
203 제113년차 총회 5월 28~30일 서울신대서   관리자 19.02.07
202 교역자 이중직 문제 공론화 시동   관리자 19.02.07
201 총회본부도 희망찬 새 출발   관리자 19.02.07
200 선관위, 공명선거 홍보감시 강화   관리자 19.02.07
199 3.1절 100주년 한국교회기념대회   관리자 19.02.07
198 정기지방회 2월 1일 개막   관리자 19.02.07
197 성결교회 부흥을 위한 100대 교회 담임목사 세미나   관리자 19.01.30
196 작은교회 목회코칭, 제2차 목회코치 워크숍   관리자 19.0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