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09 작성일 2018-10-11 16:59:32
“실명언급 시 유권해석 할 수 없어”

헌법연구위원회 유권해석헌법연구위원회(위원장 차주혁 목사)는 지난 10월 4일 총회본부에서 회의를 열고 ‘헌법유권해석 청원 시 당사자의 실명이나 교회 이름 등을 노출한 경우 유권해석을 할 수 없다’는 기준을 재확인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동남아직할지방회장이 청원한 헌법 제42조 2항(전도사)의 자격관련 질의를 다루었는데, 질의에 실명이 거론된데다 학력까지 게재되어 있어 “유권해석할 수 없다”고 결론내렸다.

유권해석을 할 경우 질의내용과 답변이 그대로 ‘유권해석집’에 수록되는데 개인정보 보호 차원서도 다룰 수 없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또한 개교회 전도사 청빙의 건은 교회와 감찰회, 지방회에서 결정할 사안이고, 질의 내용 중 ‘전도사 시취’는 ‘전도사 승인’으로, ‘정식 전도사’는 ‘전담 전도사’로 정정이 필요하다는 지적도 있었다.

 

한국성결신문(http://www.kehcnews.co.kr)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178 총회장 성명   관리자 18.06.15
177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현장 ‘참혹’   관리자 18.10.16
176 2018 선교사 안수식 … 7가정 7개국으로 파송   관리자 18.10.11
175 “실명언급 시 유권해석 할 수 없어”   관리자 18.10.11
174 문준경 전도사 68주기 추모예배   관리자 18.10.11
173 필리핀에 억울하게 갇힌 백영모 선교사 석방   관리자 18.10.04
172 ‘작은교회 목회코칭’ 대장정 시작   관리자 18.10.04
171 9개 교회 태풍 피해 … 지원 대책 모색   관리자 18.10.04
170 ‘목회 페스티벌’ 설명회 열린다   관리자 18.09.03
169 호남·제주지역 교회 태풍 피해   관리자 18.09.03